Home > Ferring Pharm News
[2019-08-26일자 조선비즈 기사] 한국페링제약-종근당, 야뇨증 약 "미니린" 공동 판매
2020-03-12  
한국페링제약-종근당, 야뇨증 약 "미니린" 공동 판매





한국페링제약과 종근당은 26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야간뇨·야뇨증 치료제 ‘미니린’ 공동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미니린은 항이뇨호르몬인 바소프레신의 합성 유사제인 초산 데스모프레신이다. 항이뇨 작용을 나타내 야간 요량을 감소시키며 야간뇨를 치료하는 효과를 보인다.

이 치료제는 소아(5세이상) 일차성 야뇨증에 쓰이며, 성인에서 야간뇨의 상당부분 원인을 차지하는 야간다뇨 치료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향후 양사는 국내 종합병원 및 병·의원 모두에서 미니린 공동 판촉을 진행한다.

또 수면 중 화장실에 가기 위해 잠에서 깨는 야간뇨 환자들이 올바른 치료를 통해 편안한 밤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밤샘지킴이’ 캠페인을 진행한다.

최용범 한국페링제약 대표는 "양사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야간뇨와 야뇨증의 치료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환자들이 편안한 밤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영주 종근당 대표는 "야간뇨는 수면장애, 만성피로 등을 유발해 환자의 삶의 질에 큰 영향을 미치지만, 환자와 의료진들의 적극적 치료 니즈는 다소 부족했다"며 "종근당 영업 인력을 바탕으로 질환 인지도 및 치료 필요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조선비즈 (https://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26/2019082602438.html)

 이전글 : [2020-01-20일자 헬스조선 기사] 현대약품, 페링제약의 산부인과 약 유통 "경쟁력 강화" 
 다음글 : [2019-05-28일자 청년의사 기사] 한국페링제약, "야뇨증’ 질환 인식 제고 나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