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Ferring News > 대내외활동
2012년 3분기 신입사원 소개
2012-10-23  


최근에 2명의 직원이 새로운 페링의 가족이 되었습니다.
채권물류관리부 강민지씨(8월 입사)와 영업부 민경남 계장(9월 입사)을 소개합니다.
 
채권물류관리부 강민지씨 (왼쪽 사진)
 
Q: 간단한 자기 소개
A: 안녕하세요. 올해 8월부터 페링의 가족이 된 채권물류관리부의 강민지 입니다. 저는 여행을 좋아하고, 스키나 스노보드 같은 스포츠를 즐깁니다. 또 공연, 영화, 미술관람 및 독서 등 문화적인 생활도 좋아합니다. 특히 이러한 활동들을 여러 사람들과 같이 어울려서 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기회가 되면 다른 직원분들과도 스포츠나 문화활동을 같이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Q: 지원하게 된 동기는?
A: 주위에서 페링제약이 제약업계 내에서도 경쟁력이 있고 안정적인 회사라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족적이고 따뜻한 기업문화를 가진 회사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러한 회사라면 회사와 같이 제 자신도 성장하면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을 거라는 생각에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Q: 입사 후 페링에 대해 느낀 점은?
A: 페링은 지낼수록 더 가족 같은 회사인 것 같습니다. 아직 신입사원으로서 모르는 것도 많고 업무도 미숙하지만, 주위의 모든 분들이 열심히 도와주시고 격려해주셔서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Q: 본인 만의 원칙, 철학 혹은 좌우명은?
A: 즐거운 마음으로 시작하자 입니다. 저는 항상 긍정적인 마인드로 즐거운 마음으로 일을 하려고 노력합니다. 이런 긍정적인 마인드가 저 뿐만 아니라 주변 분들에게 좋은 영향을 미쳤으면 합니다.
 
Q: 앞으로의 포부 혹은 각오는?
A: 아직 배울 게 너무 많은 신입사원입니다. 더 열심히 배우고 노력해서 회사에 도움이 되는 부끄럽지 않은 페링의 일원이 되겠습니다.

영업부 민경남 계장 (오른쪽 사진)
 
Q: 간단한 자기 소개
A: 안녕하세요. 올해 9월에 입사한 비뇨기과팀의 민경남입니다. 일양약품에서 종합병원 영업을 담당하다가 이번에 좋은 기회를 얻어 페링에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농구, 야구, 볼링, 헬스, 등산 등 다양한 레포츠를 좋아합니다. 기회가 되면 이러한 활동을 직원들과 같이 하면서, 회사 내에 활동적이고 적극적인 업무 문화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Q: 지원하게 된 동기는?
A: 그간 영업현장에서 페링의 선배님들에게서 직접 회사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으며, 저 역시 그간 페링이 뛰어난 제품을 가지고 있으며, 고객에게 신뢰를 받고 있는 회사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또한 무엇보다 고객과 직원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People come first 이라는 페링의 철학은, 제가 지원하게 된 가장 큰 이유입니다.
 
Q: 입사 후 페링에 대해 느낀 점은?
A: 아직 배워야 할 게 많지만, 페링과 함께 성장할 수 있다는 생각에 요즘은 출근하는 하루하루가 즐겁습니다.
그리고 얼마 전 여수에서 열린 워크샵을 통해서 사장님을 포함한 회사의 모든 직원들과 더욱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특히 워크샵 기간 내내 가족 같은 따뜻한 회사 분위기와 열정적으로 교육에 임하는 직원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뛰어난 제품들을 바탕으로 이렇듯 훌륭한 직원들이 힘을 모은다면, 회사의 Vision과 Mission을 달성할 수 있을 거라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저도 회사의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Q: 본인만의 원칙, 철학 혹은 좌우명은?
A: 저는 나의 성장이 곧 회사의 성장 이라고 생각합니다. 제품에 대한 지식과 여러 선배님들의 노하우를 배워서, 고객에게 항상 신뢰를 줄 수 있는 영업사원이 되겠습니다. 그리고 끊임없는 자기계발을 통해서 회사가 원하는 핵심인재가 되고 싶습니다.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페링과 그에 보탬이 되는 민경남이 되도록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Q: 앞으로의 포부 혹은 각오는?
A: 저는 회사에선 활기찬 분위기를 만드는 행복 전도사이며, 거래처에선 고객에게 신뢰를 주는 믿을맨이 되고자 합니다. 어려운 환경의 제약시장에서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페링처럼, 저도 더욱 믿음직하고 발전하는 직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전글 : 2012년 한국페링제약 가족동반 송년회  
 다음글 : 한국페링제약 추계 워크샵 개최